Nexbio News

"미세먼지가 골다공증을 일으킨다"... 첫 확인
미세먼지 등 대기오염 물질이 골다공증을 일으킬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그간 학계에서는 미세먼지가 기관지 등 호흡기관에 직접적으로 영향을 미치며, 혈류를 타고 다니면서 눈과 심장, 피부, 신장 등 각 ..
지자체 저출산 극복 위해 한의 의료비 지원‥한의계 ..
전북, 한의의료기관 산후건강관리 의료비 지원토록 예산 편성"특정 지자체 아닌 국가지원사업에 포함돼야" 지역자치단체이 지역사회 저출산 극복을 위해 다양한 정책들을 내 놓는 가운데, 한의의료기관 의료비 지원 ..
늘어나는 안질환에...치료제 개발 바람
고령화·휴대폰 영향 눈병 급증바이오기업 시장선점경쟁 치열건조증 등 3상결과 발표 잇달아개발 성공땐 막대한 수익 기대안과질환 치료제가 올해 국내 바이오업계의 키워드로 떠오르고 있다. 토종 안과질환 치료제..
연꽃에서 착안한 신개념 줄기세포 전달법 개발
힌양대 신흥수 교수연구팀, 기존보다 2배 이상 치료효율 높은 생체재료 만들어 신흥수 한양대 생명공학과 교수팀이 최근 화상 등으로 생긴 넓은 범위의 상처를 보다 효과적으로 치료할 수 있는 줄기세포 전달 기술을..
文 대통령 "벤처창업·3대 신산업·DNA 육성 지원"
문 대통령 7일 9000자 분량 신년사 발표과학·산업계 메시지는 약 2000자, '혁신' 강조평화17번, 남북14번, 공정14번, 혁신12번 언급 문재인 대통령은 7일 신년사를 발표하고 집권 4년 차 국정운영 방향을 제시했다...
성인발병 스틸병 등 91개 희귀질환 산정특례 확대
입원 본인부담률 20%에서 10%로 ↓ 의료비 부담 경감외래 본인부담률도 10%로 떨어져올해부터 성인발병 스틸병 등 91개 희귀질환을 앓는 환자들은 병원 입원이나 외래 진료시 본인부담률이 기존 20%에서 10%로 줄어..
KAIST "인공지능 이용해 다공성 물질 세계 첫 설계"
김지한 교수팀 개가...국제학술지 게재 KAIST(총장 신성철)는 생명화학공학과 김지한 교수 연구팀이 인공지능(AI)을 활용해 원하는 물성의 다공성 물질을 역설계하는 방법을 개발했다고 7일 밝혔다.김백준, 이상원 ..
앞에서 끌고 뒤에서 밀어주는 바이오의료 상생협력의 ..
대학·연구소·제약사 공동연구 프로젝트로 전문지식 상호 공유 생명과학(Life Sciences)은 영국 경제를 떠받치는 주요 분야 중 하나다. 다국적 제약사 글락소스미스클라인(GlaxoSmithKline)과 아스트라제네카(Astra..
닥터AI, 뇌종양 진단도 전문의 뛰어넘었다
유방암·폐암 이어… 빠른 성장AI 정확도 94.6%·전문의 93.9%… 병리학자가 활용땐 사실상 100%20~30분 걸리는 진단 150초만에의료AI 5년간 10조원 성장 기대 인공지능(AI)이 빠른 속도로 의료 분야를 파고들고 있..
10년후 국산신약 32개 탄생 전망...정부 18조 투자해..
계열 최초 시장진입 11년2개월 후 국내 개발 신약 진입"제약산업 R&D 위해 연평균 5% 이상 투자 증대해야" 국내 개발 신약을 10년 후인 2030년까지 32개로 늘리기 위해서는 정부가 18조5629억원의 연구개발 투자를 ..